여기 몇 가지 사실이 있습니다.

1. 95% 인터넷 이용자가 검색 서비스를 이용
2. 56%가 하루에 한 번 이상 검색을 사용
3. 21%는 하루에 네 번 이상 검색을 사용
4. 62% 사용자는 검색 결과의 첫 페이지에서 클릭
5. 90%의 사용자는 검색 결과의 첫 페이지 3순위 내에서 클릭

상기의 숫자들은 우리가 “S.E.O.(Search Engine Optimization, 검색엔진최적화)가 왜 필요한가?”라는 것을 말할 때 가장 빈번하게 언급되는 숫자들입니다.
S.E.O.(Search Engine Optimization, 검색엔진최적화)란 쉽게 말해 홈페이지/블로그를 검색엔진의 알고리즘에 최적화시켜 검색 상위에 노출되도록 하는 것이죠.
페이스북, 트위터 등 소셜미디어의 시대가 이미 자리 잡았지만 검색활동은 여전히 검색 엔진에서 이루어지고 있습니다. 구글, 빙, 야후, 그리고 한국에서 독보적인 지위를 차지하고 있는 네이버 등이죠.
페이스북이 웹검색도 시범적으로 운영하고는 있지만, 여전히 검색 활동은 대부분은 검색엔진에서 이루어지고 있습니다. 유튜브가 검색량 자체로는 2위의 플랫폼이지만, 단순히 동영상 검색에 그칠 뿐이지 일반 웹 검색과는 그 성질을 달리합니다.

온라인 활동의 두 축, 소셜미디어와 검색
그 동안은 많은 논의가 소셜미디어의 검색에 국한되어 있었습니다. 소셜미디어 채널 내에서의 검색 또는 소셜미디어가 제공하는 웹검색을 말합니다.
전자의 경우는 소셜미디어 이용자의 편의 관점에서, 후자의 경우는 소셜미디어(특히 페이스북)의 성장 및 기존 검색엔진과의 경쟁구도 관점에서 많이 언급되었지요.
하지만 최근 또 다른 시각으로의 접근도 활발하게 이루어지고 있습니다. 바로 검색엔진에서의 소셜 미디어, 즉 검색엔진에서 검색활동을 했을 때 소셜 미디어가 얼마나 잘 노출되는가 하는 것이죠.
소셜 미디어를 단순한 이벤트 플랫폼 등 서브 플랫폼으로 이용하는 단체 회원(기업, 정부, 비영리단체 등)도 많지만, 소셜 미디어 자체를 메인 플랫폼으로 활용하는 단체 회원도 점점 증가하고 있습니다. 이런 움직임은 멀티 컨텐츠를 지원하는 페이스북에서 훨씬 더 많이 일어나고 있습니다.
페이스북 등 소셜 미디어를 메인 플랫폼으로 활용한다면 검색 엔진에서의 노출은 필수적이겠죠.

그렇다면 지금 현황은 어떨까요?
S.E.O. 전문 회사인 브라이트엣지(BrightEdge)에 따르면 포춘지 선정 500대 기업 중 1/3 미만의 기업만이 회사명으로 구글 검색을 했을 경우 검색결과 상위 20위 내에 페이스북 페이지가 노출되고 있다고 합니다. 절반 가까운 숫자는 40위 안에도 들지 못하고요.

구글의 검색 화면은 한 페이지에 열 개의 검색 결과를 보여줍니다. "62% 사용자는 검색결과의 첫 페이지에서 클릭, 90%의 사용자는 검색결과의 첫페이지 3순위에서 클릭"이라는 조사 결과와 비교해본다면, 40위 안에도 들지 못하는 페이스북 페이지들은 검색엔진 검색을 통한 방문 기회를 거의 갖지 못한다는 것이죠.

트위터를 대상으로 한 분석 역시 유사한 결과를 보여줍니다.

S.E.O.에서 갈래가 뻗어져 나온 S.M.O.라는 것이 있습니다. 바로 소셜미디어 최적화(Social Media Optimization)입니다. S.M.O.는 크게 두가지로 구분될 수 있는데요, 하나는 이용자의 이용패턴 활성화를 위한 최적화, 또 하나는 바로 지금 말씀드린 검색 관점에서의 소셜미디어 최적화입니다.
프로모션을 통해 회원을 유치하는 것은 단기간에 많은 회원을 유치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하지만 이러한 방법은 지속적인 회원 유입을 보장할 수 없으며, 경쟁환경에 따라서는 상상을 초월하는 많은 비용을 요구하기도 합니다.

검색 관점에서의 S.M.O.는 꾸준한 고객의 유입에 대한 하나의 대안이 될 수 있습니다.

  1. BlogIcon manacle 2011.05.28 22:28 신고

    좋은 정보 잘 읽고 갑니다. 요즘 국내 포탈에서도 검색결과에 소셜미디어의 내용을 포함하고 있지만 단편적으로 보더라도 소셜미디어가 성장할 수록 검색에 대한 욕구는 더 커질 꺼라 생각됩니다.

    • BlogIcon Brandon Lee 2011.05.29 16:41 신고

      같은 시간이라면 포털보다는 소셜미디어에 "머무른" 채로 검색을 하는게 편하겠죠. 포털에서는 지인들과 실시간 소통을 하는 게 아니니까요.
      그리고 정보 자체가 소셜미디어 안에 많이 들어가게 될테고요.
      문제는, 소셜미디어간 크로스 검색이겠지요. 트위터와 미투데이가 경쟁한다고 상호 웹검색을 막았다가는... 지금의 네이버 같이 되겠죠.

+ Recent posts